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 와이번스 신인 1차 지명 인천고 백승건 선택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8년 06월 26일 화요일 제16면
SK.jpg
▲ 25일 오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 KBO 신인 1차 드래프트에서 SK 와이번스에 지명된 인천고 출신 백승건이 염경엽 단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25일 2019년 신인 1차 지명으로 인천고 백승건(18)을 선택했다.

185㎝, 85㎏의 뛰어난 신체 조건을 갖춘 좌완 정통파인 백승건은 올해 총 8경기에 등판, 3승1패를 기록하고 있다. 최고 구속 143㎞의 직구와 함께 낙차가 큰 커브와 서클체인지업을 주무기로 사용하며, 다양한 변화구를 수준급으로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을 높게 평가받고 있다.

또 안정된 제구력을 바탕으로 볼넷을 적게 내주면서도 삼진을 많이 잡을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다. 이를 활용해 선발투수로서 경기를 본인의 리듬에 맞게 잘 운영하는 스타일의 투수다.

아울러 활동적인 성격으로 선후배 모두와 쉽게 친해지는 친화력을 갖추고 있어 팀 케미스트리에 긍정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선수라는 평도 받고 있다.

염경엽 단장은 "백승건은 미래 가치에 우선순위를 두고 지명한 선수"라며 "좋은 투구 메커니즘과 다양한 변화구 구사 능력이 있기 때문에 성장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고 지명 배경을 설명했다.

백승건은 "부족한 저를 뽑아 주셔서 정말 감사 드린다"며 "꼭 입고 싶었던 유니폼을 입게 돼 영광이며, 열심히 해서 인천고의 명예를 드높이고 싶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