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주시 노인일자리 참가자 사회활동 ‘뒷심’

건강한 의사소통 등 교육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8년 06월 27일 수요일 제5면
▲ 양주시가 26일 개최한 ‘2018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교육’에 노인 400여 명이 참석하고 있다.  <양주시 제공>
▲ 양주시가 26일 개최한 ‘2018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교육’에 노인 400여 명이 참석해 강연을 듣고 있다. <양주시 제공>
양주시는 26일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대강당에서 ‘2018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은 2018년 노인일자리 참여자 중 400여 명의 노인들이 참여했으며,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건강한 의사소통’과 ‘교통사고 예방’을 주제로 진행됐다.

시는 올해 26억 원의 예산을 투입, 거리환경 개선과 경로당 도우미, 교통안전봉사단, 초등학교 급식도우미 등 총 18개 노인일자리 사업을 발굴해 1천200여 명의 노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또 3억5천만 원의 예산을 추가 편성해 환경정화사업인 ‘시니어 감동서비스 봉사단’과 민간유치원 업무 보조 및 공영주차장을 관리하는 ‘시니어 감동서비스사업단’을 신설, 190여 명의 노인이 참여하고 있다.

이성호 시장은 "어르신들이 한 건의 안전사고도 없이 즐겁고 건강하게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며 "시에서도 지역사회 참여형 노인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