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단원 김홍도 작품에 우리들 동심 불어 넣었죠

안산 시곡초, 학생예술문화제 큰그림 부문에 아이들이 그린 하화청정+무악도 합성作 출품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7월 03일 화요일 제8면
▲ 안산 시곡초 학생들이 제31회 안산 학생예술문화제 큰그림(협동화) 부문에  출품한 ‘2018 안산 with 김홍도’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 안산 시곡초 학생들이 제31회 안산 학생예술문화제 큰그림(협동화) 부문에 출품한 ‘2018 안산 with 김홍도’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경기도교육청 지정 초등미술교과 특성화 학교인 안산 시곡초등학교가 제31회 안산 학생예술문화제 큰그림(협동화) 부문에 ‘2018 안산 with 김홍도’라는 작품을 출품했다.

이번 협동화는 김홍도의 하화청정과 무악도를 합성해 학생들의 시각으로 재탄생한 작품으로 기본 스케치부터 주제, 채색까지 모든 부분에서 학생 주도적으로 작업이 이뤄졌다.

작업에 참가한 남승현(6년)학생은 "처음엔 막막하고 어떻게 해야 할지 두려웠지만, 선생님의 도움과 우리들이 열심히 하려는 마음으로 참여했더니 어느새 근사하고 멋진 큰 그림으로 완성됐다"고 말했다.

한편, 시곡초 미술특성화반은 매주 화·금요일 방과 후 시간을 이용, 미술의 다양한 영역(서양화, 한국화, 조소, 공예)이 미적 체험 및 감상, 표현의 과정을 거쳐 하나되는 수업을 실시한다.

또 지역 마을교육공동체의 협조를 얻어 단원미술관을 비롯해 경기도미술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등 도내 미술관 관람을 통해 학생들의 미적 체험 능력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