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생의 손’잡은 성남 문화예술인

공유플랫폼 ‘이음’ 협동조합 출범 사회적 기업 대표·체육인 등 참여 문화정책 발굴·수익사업 등 모색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07월 09일 월요일 제8면
성남지역의 문화예술을 공유·발전시키는 협동조합이 탄생했다.

문화예술 공유플랫폼 ‘이음’ 협동조합은 성남문화원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지역 예술인들과의 공생을 위한 활동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사회적 기업 대표와 사회복지사, 문화예술가, 체육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시민이 조합원으로 구성됐다.

이음 협동조합은 자립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예술인들이 공생하기 위해 다양한 장르의 예술인이 힘을 모아 활동 영역을 넓히고, 지역과 함께 발전할 수 있는 사업을 모색한다. 또 중앙과 지방정부의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지역 문화정책 발굴 및 제안과 예술인이 참여하는 수익사업 등도 함께 한다는 계획이다.

강승호(성남오리뜰농악보존회장)초대 이사장은 "성남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지속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하고, 조합원의 문화예술 역량을 결집해 시민들의 문화예술 향유로 삶의 질을 높여 가겠다"고 말했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