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남 사회적 경제기업 매력 알리러 출동!

대구 엑스코 박람회에 7곳 참여 홍보 부스·체험 프로그램 운영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07월 12일 목요일 제8면
성남지역 7곳의 사회적 경제기업이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8 사회적경제박람회에 참가한다.

각 기업 활동을 전국에 홍보해 사회적 경제기업의 비전을 제시하고 기업 활동 영역을 넓히기 위함이다.

참가하는 사회적 협동조합은 장애인 수제화 브랜드 ‘아지오’ 제조사 ‘구두 만드는 풍경’, 발달장애 청소년들로 구성된 클라리넷 앙상블 ‘드림위드 앙상블’, 지역주민이 주체가 된 지역 공동체를 디자인하는 ‘문화 숨’이다.

장애인 보장구를 전문적으로 수리하고 지원하기 위해 설립한 ‘휠링 보장구 협동조합’, 다문화 인식 개선을 위해 다문화여성들이 설립한 ‘다모 글로벌 교육문화 협동조합’과 전통무예 택견을 알리는 예비 사회적 기업 ㈜이크택견, 건강 모니터링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예비 사회적 기업 ㈜유메이 등도 참가한다.

행사장에 각 기업 부스를 차려 홍보활동을 하고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박람회 첫날에는 시와 사회적기업협의회 회원 등 40여 명이 각 기업 부스를 방문해 응원하고 홍보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성남지역에는 291곳의 사회적 경제기업이 있다. (예비)사회적 기업 61곳, 사회적 협동조합 45곳, 협동조합 180곳, 마을기업 5곳이다.

사회적 기업은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사회적 목적을 위해 영업하는 기업이며, 협동조합은 공동의 경제·사회·문화적 필요와 욕구를 충족하기 위해 모인 사람들의 사업조직이다. 마을기업은 주민들이 모여 소득 및 일자리를 창출하는 마을단위 기업이다.

한편, 2018년 사회적경제박람회는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이 각자 열던 행사를 통합한 전국 첫 박람회다. 기획재정부 등 11개 정부 부처와 대구시 등 14개 기관이 주최·주관하며, 300개의 사회적 경제기업 부스가 차려지는 대규모 행사로 마련된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