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택, 시민중심 시책 발굴 시동

민선7기 첫 업무보고 마쳐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2018년 07월 13일 금요일 제5면
평택시는 지난 2일부터 11일까지 8일간에 걸쳐 각 실·국·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주요 현안업무보고를 실시했다.

보고회는 취임 첫 업무보고로, 단순 보고 방식에서 벗어나 현안사업 해결과 시민과의 소통 강화 방안 마련에 중점을 둔 토론 형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민선7기 시정목표인 ▶품격 있는 국제도시 ▶소통하는 열린 도시 ▶환경우선 클린 도시 ▶환황해권 경제도시 실현을 위한 해법 마련과 새로운 시정 운영 패러다임에 맞는 시책 발굴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정장선 시장은 "공직사회의 잘못된 관행은 합리적으로 개선하고,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시민중심의 시정 운영이 무엇보다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기본과 원칙에 충실하고 공정성과 청렴성을 강화하는 등 현장중심의 행정을 적극 추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시는 보고회를 통해 도출된 시정 현안의 문제점은 조기에 보완하고 실·국·소별 구체적인 로드맵을 마련하는 등 민선7기 시정 방향과 정책기조에 맞는 중점 과제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도 쌍방향 소통과 상향식 의사결정(Bottom-up) 활성화를 위해 토론 형식 업무보고회를 매월 1회 이상 추진해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시민 중심의 맞춤형 시책을 발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평택=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