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세먼지 농도 높으면 신호등에 ‘빨간불’

광주시 관공서 5개소에 설치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2018년 07월 18일 수요일 제8면
▲ 광주시가 시민들에게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관공서에 설치한 미세먼지 신호등. <광주시 제공>
▲ 광주시가 시민들에게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관공서에 설치한 미세먼지 신호등. <광주시 제공>
광주시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관내 5개소에 설치했다고 17일 밝혔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최근 미세먼지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인식이 높아지고 정보 공유의 필요성이 증대됨에 따라 설치됐다.

5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은 시에서 운영하는 대기오염 측정망을 통해 전송된 환경부 데이터와 실시간 연계해 신속하고 정확하게 미세먼지 상태를 좋음(파랑)·보통(초록)·나쁨(노랑)·매우나쁨(빨강)의 4단계로 표출한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유동인구가 많은 관공서 5개소(오포읍 행정복지센터, 초월읍 행정복지센터, 곤지암읍 행정복지센터, 송정동 행정복지센터, 보건소)에 설치해 시민들에게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알기 쉽게 미세먼지 상태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미세먼지 발생 단계별 야외 활동 자제 및 마스크 착용 등 미세먼지 예방활동과 대응력을 강화해 시민 건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