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권순재 세종병원 치매전문센터장 계양구 치매센터 촉탁의로 지정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2018년 07월 18일 수요일 제0면

권순재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치매전문센터장이 17일 계양구 치매안심센터 촉탁의로 지정됐다.

치매안심센터는 현 정부의 복지정책 중 하나인 ‘치매국가책임제’의 일환으로 설립된 기관이다. 보건소장을 주축으로 지역사회 치매사업이 주 업무이며, 주민들을 대상으로 치매 예방과 상담, 조기 진단 등 유기적인 치매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센터에는 의사와 간호사, 사회복지사, 임상심리사 등 다양한 전문인력이 상주하고 있다. 그 중 의사는 1명의 정신건강의학과 또는 신경과 전문의를 촉탁의(협력의사)로 채용해 치매조기검진사업과 사례관리위원회를 운영해야 한다.

권순재 센터장은 치매안심센터 대표 의료진으로서 치매 진단검사 및 치매 진단, 치매감별검사 의뢰, 맞춤형 사례관리 운영회의 진행, 치매안심센터 쉼터 대상자 선정 및 기타 치매사업 자문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권 센터장은 "치매는 충분히 개선할 수 있는 요인이 있기에 원인을 정확하게 밝혀 내는 것이 중요하고, 일찍 치료할수록 예후가 좋다"며 "환자와의 긴밀한 소통으로 함께 질환을 치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