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전자 건조기 ‘그랑데’ 인기몰이

2분기 국내 매출 증가 일등공신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07월 26일 목요일 제6면
삼성전자 건조기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올 2분기 국내 건조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4배 증가했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지난 3월 출시 이후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대용량 건조기 ‘그랑데’는 삼성 건조기 국내 매출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며 성장을 견인했다.

‘그랑데’는 국내 최초 14㎏ 대용량 건조기로 기존 9㎏ 모델 대비 1.8배 커진 207L 건조통과 ‘하이브리드 이중건조’ 기술이 적용돼 빨래가 크게 늘어나는 여름철에도 한번에 많은 양의 빨래를 빠르게 건조할 수 있다.

하이브리드 이중건조 기술은 히터로 최적 온도에 빠르게 도달시킨 뒤 저온제습 방식의 ‘인버터 히트펌프’로 빨래를 건조해 옷감 손상을 줄이고 에너지효율은 높여 소비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물과 세제 없이도 대장균·황색포도상구균·녹농균 등 생활 속 유해 세균을 99.99% 살균하고 집먼지 진드기를 100% 제거해 주는 ‘에어살균’ 기능 역시 철저한 위생관리가 필요한 여름철에 더욱 유용하다.

삼성전자는 여름철 건조기 수요 증가에 따라 공급량을 대폭 확대하는 한편, 일 단위로 유통매장별 판매 현황, 재고 등을 반영하는 체계적인 SCM(Supply Chain Management, 공급망 관리)을 운영함으로써 소비자들이 주문한 다음 날 제품을 받아 볼 수 있는 ‘즉시 배송체제’를 구축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