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주시, 공무원부터 ‘워라밸’ 시작

이성호 시장, 근무혁신 강조 야근줄이기·유연한 근무 등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8년 08월 01일 수요일 제9면
이성호 양주시장이 본격적인 여름휴가철을 맞아 직원들에게 ‘워라밸’ 근무혁신을 주문했다.

워라밸은 1970년대 말 영국에서 처음 등장한 ‘Work and Life Balance(워크 앤드 라이프 밸런스)’의 줄임말로 일과 삶의 균형이라는 뜻이다. 지난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우리나라의 워라밸 지수는 10점 만점에 4.7점으로 OECD 35개 회원국 중 32위를 기록했다고 알려졌다.

이 시장은 여름휴가철 직원들의 휴식과 재충전을 위한 휴가 사용을 적극 권장하는 한편, 새로운 시대의 트렌드인 일과 삶의 균형에 맞춘 일할 때 일하고 쉴 때 쉴 수 있는 워라밸 근무혁신을 강조했다.

이 시장이 강조한 워라밸 근무혁신 10대 과제는 ▶불필요한 야근 줄이기 ▶퇴근 후 업무 연락 자제 ▶업무집중도 향상으로 장시간 근무관행 바꾸기 ▶똑똑한 회의 ▶명확한 업무 지시 ▶유연한 근무 ▶똑똑한 보고로 일하는 방식 바꾸기 ▶건전한 회식문화 ▶연가 사용 활성화 ▶ 관리자부터 실천하기로 일하는 문화 바꾸기 등이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