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 가축 폭염 피해 예방 대책 적극 추진으로 피해 최소화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8년 08월 06일 월요일 제0면

양평군이 연일 지속되고 있는 폭염으로 인해 축산농가의 가축 폐사 피해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우려됨에 따라 피해 최소화에 나섰다.

군은 폭염 대응활동으로 농가홍보, 사육시설 환경개선, 가축재해보험 가입 홍보 등을 실시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특히 매년 이상 기후로 인한 폭염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축사환기시설설치 지원 및 면역증강제 공급 등 다각적인 지원 사업을 통해 축사농가에 지원했다.

또 면역력을 높여 폐사 방지를 위한 면역증강제를 군 예산 6천만 원, 양평축협 3천만 원 총 9천만 원으로 긴급히 추가 공급할 예정이다.

피해가 발생한 농가의 신속한 경영 안정화를 위한 가축재해보험가입지원 사업비, 기존 1천394백만 원 이외에 추가로 5천200만 원을 추경 예산에 반영해 축산 농가의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폭염피해 예방 축사용 긴급 장비 수요 조사 후 경기도에 축사용 환풍기 900여대, 동력안개분무기 및 지붕스프링쿨러 등을 지원할 수 있도록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축산농가에 환풍을 실시하고 충분한 급수와 지붕 위 물뿌림 및 차광막 설치 등 예방조치를 철저히 시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