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군 자체설계단, 싱가포르 랜드마크 등 견학

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2018년 08월 06일 월요일 제0면

가평군은 올해 건설공사 79건의 자체설계를 완료하고 6억5천100만 원 상당의 설계용역비를 절감한 군 자체설계단의 사기양양과 신기술 습득을 위해 해외연수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가평군자체설계단.jpg
시설직 공무원들로 구성된 자체설계단 10명은 최근 3박 5일간 싱가포르 선진지 건설 우수현장을 시찰하고 가평군 장기발전계획과 부합되고 문제점을 발굴 개선해 글로벌 시대에 걸맞는 대규모 건설공사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했다.

먼저 방문단은 피해방지시설을 철저히 설치하고 이행해 공사보다는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있는 ‘톰슨이스트 코스트선(철도시설) 공사장’을 견학했다.

이어 관광객들에게 신개념 교통수단을 추가해 대중교통 수요부족 및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주변 볼거리까지 제공하는 관광과 교통을 접목한 센토사섬의 교통수단 중 하나인 ‘케이블카 시설’을 찾아 가평군에 접목방안을 검토했다.

또 싱가포르를 찾은 사람이라면 한번 쯤은 꼭 들리는 곳으로 매년 수천억 원의 이익을 창출하고 있는 마리나베이샌즈 지역의 ‘랜드마크 건축물’을 둘러보며 지자체에서 부지확보 및 기반조성을 지원하는 등 민간투자자들이 투자할 수 있는 환경조성에 군도 적극 나서야 하는 필요성을 느꼈다.

설계단은 이번 방문결과 보고에서 민간 대기업 해외 대형 수주사업 현장과 대형 건축물, 기반시설 유지관리, 안전사고 예방시스템, 관광도로 등의 우수성을 군에 접목해 기반시설 개선 확충에 기여해야 한다는 종합의견을 제시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