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약사회, ‘제7회 인구의 날’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제16면

양평군 약사회가 보건복지부 주관 ‘제7회 인구의 날’ 임신·양육 지원의 유공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양평군약사회.jpg
이번 수상은 양평군 약사회가 지역사회에서 저출산 문제를 같이 고민하고 해결하려는 분위기 조성에 항상 앞장서 왔으며, 민과 관이 협력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해 준 공로가 큰 점이 인정됐다.

약사회는 2013년부터 현재까지 저출산으로 인한 사회문제를 우려해 양평군 다자녀 출산장려지원사업에 도움이 되고자, 양평군민 중 넷째아 이상 출생가정에 기프트카드 등을 매년 기부하고 있다.

특히 ▶넷째아 이상 다자녀 출산가정 기프트카드 전달 ▶일-가정 양립을 위한 ‘이달의 슈퍼맨’ 기프트카드 전달 ▶다자녀 우대카드 가맹점 등록 ▶인구의 날 홍보 약봉투 제작 ▶양평군 교육발전기금 기부 ▶양평군 카누부에 의약품 지원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금연 홍보 ▶태풍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한 모금 운동 등 다양한 사회활동을 통해 사회단체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양수은 약사회장은 "이번 제7회 인구의 날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회원들과 함께 진심으로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국가적 난제인 저출산 문제 해결에 조금이나 도움이 되고자 약사회에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