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과천시 청소년해외봉사단, 카자흐스탄에서 봉사활동 펼쳐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제16면

과천시는 시가 운영하고 있는 청소년해외봉사 프로그램 ‘꽃보다 아름다운 봉사’에 참여한 청소년 15명이 지난달 29일부터 7박 9일간 카자흐스탄 우쉬토베시 막심고리끼학교에서 진행된 해외봉사활동을 마치고 귀국했다고 6일 밝혔다.

과천시-청소년해외봉사단.jpg
이들이 봉사활동을 한 카자흐스탄 우쉬토베시는 1937년 구소련 시절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해온 고려인들이 처음 정착한 곳으로, 현재도 많은 고려인들이 거주하고 있다.

봉사단원들은 현지에서 막심고리끼학교에 재학중인 어린이 120여 명을 대상으로 한글교육, 위생·보건 분야의 교육 봉사와 한국전통놀이, K-POP 등을 알리는 문화교류 봉사, 벽화그리기와 환경정화활동 등을 수행했다.

‘꽃보다 아름다운 봉사’는 참여 청소년들이 직접 봉사활동 전체 내용을 기획하고 준비해 여타 봉사활동 프로그램과 구별된다. 이번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출발 한 달 전부터 4번의 사전 모임을 갖고, 봉사 프로그램 기획과 분담, 활동리허설, 기부물품 모집 등을 진행했다.

이번 봉사단 조장을 맞은 유지은(서울대 아시아언어문명학부 1년) 학생은 "진정한 봉사는 나이, 국경을 넘어 사람들과 소통하고, 우정을 나누는 것이라는 값진 교훈을 얻게 됐다. 뿐만 아니라, 고려인에 대한 역사적 사실도 올바로 알게 되고, 그들에 대한 관심을 계속 기울여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라고 말했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