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항공-델타항공과 JV협약 인천~보스턴 내년 4월 취항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제7면
2018080701020001753.jpg
대한항공이 델타항공과 조인트벤처(JV) 협약에 따라 내년 4월 12일부터 미국 보스턴에 신규 취항한다고 6일 밝혔다.

대한항공이 주 5회 취항하는 인천~보스턴 노선(KE089)은 매주 화·수·금·토·일 오전 9시 30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오전 10시30분 보스턴 공항에 도착한다.

보스턴~인천 노선은(KE090) 오후 1시 30분 보스턴을 출발해 다음날 오후 4시 50분 인천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14시간이 소요되며, 269석 규모의 차세대 항공기 보잉 787-9 이 투입된다.

한편 델타항공도 양사 조인트벤처 협약에 따라 2019년 4월 2일부터 매일 인천~미네아폴리스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대한항공과 델타항공은 인천에서 미국 13개 도시로 주간 120편의 항공편을 제공하고 양사가 운영하는 한-미간 직항 노선은 15개 노선으로 늘어난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