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과천시, 홀몸노인에 냉풍기 전달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8월 09일 목요일 제0면

과천시는 연일 폭염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거동이 불편해 시에서 운영중인 무더위 쉼터를 방문하기 어려운 홀몸노인 가구 10곳에 냉풍기를 10일 전달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이는 지난 1일과 2일 김종천 시장과 김기세 부시장이 무더위쉼터를 방문해 노인들의 건강과 안부를 확인하며 불편사항과 지원대책의 미비점을 청취한 후 나온 후속조치이다.

냉풍기 지원 가구 파악을 위해 시에서는 관내 홀몸 어르신 176명에 대해 일일이 안부를 확인하는 작업을 거쳤다.

김종천 시장은 "기록적인 폭염이 계속되고 있어 홀몸노인, 공사현장 근로자 등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다. 이러한 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맞춤형의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폭염 피해 중점관리대상을 홀몸노인 등 취약계층과 재건축 공사장 근로자 등으로 정하고 취약계층에 대해서는 방문건강관리사, 생활관리사 등이 매일 안부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재건축 공사장에 대해서는 휴식시간제 운영 및 안전교육 실시, 매주 수요일 오후 현장작업 중지, 식염포도당 지급 등 공사장 근로자의 안전을 위한 다양한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