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시, 물마름 심한 논 등 100ha에 농업용수 공급 총력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2018년 08월 12일 일요일 제0면

화성시가 폭염 장기화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읍면동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농업용수의 원활한 공급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화성-가뭄피해-농업용수-확보.jpg
12일 시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가뭄 해소 시까지 국도비와 시비 9천600만 원을 들여 물마름이 심한 논 73ha와 밭 27ha에 급수차 36대를 투입해 일 250회의 긴급 급수 지원에 나섰다.

또 각 읍면동에 보관된 이동식 물 저장기구(물백) 101개, 양수기 162대, 송수호수 5천720m 등 농업용수 공급 장비 전부를 농민들이 원하는 시기에 사용하도록 조치했다.

한편, 시는 올 상반기 시비 20억 원을 투입해 용배수로 19km 정비 및 양수장 3개소를 설치했으며 재난관리기금 11억 원으로 봉담읍 뒷골천 등 86개 지역 하천 및 구거를 준설해 농업용수 확보에 선제 대응한 바 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