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시, 10개 기초단체와 일자리 사업 추진… 2022년까지 100억 투자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2018년 08월 13일 월요일 제3면
▲ 10일 인천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민선 7기 자치단체장 소통·협치 워크숍’에서 박남춘 시장과 기초단체장들이 시·군·구 상생협력 특화 일자리 공동선언문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시 제공>
▲ 10일 인천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민선 7기 자치단체장 소통·협치 워크숍’에서 박남춘 시장과 기초단체장들이 시·군·구 상생협력 특화 일자리 공동선언문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시 제공>
인천시는 10개 기초단체와 ‘시-군·구 상생·협력 특화 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지난 10일 인천시청에서 열린 민선 7기 자치단체장 소통·협치 워크숍에서 일자리사업을 위한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고 12일 밝혔다.

그동안 시 중심의 하향적 일자리 사업에서 탈피하고, 시민의 다양한 의견 수렴과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현장수요 중심의 상향적 일자리 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시는 일자리 사업을 발굴하고 이를 시 대표 일자리사업으로 브랜드화 하기 위해 2022년까지 약 100억 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먼저 창업·도시재생·마을환경개선·문화예술·사회적 경제·4차 산업·사회서비스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일자리사업을 공모한다.

군·구는 오는 14일까지 지역의 인구현황, 산업구조, 고용형태 등 다양한 특수성을 반영한 일자리사업을 선정하고 시에 접수할 계획이다.

이에 대해 시는 11월까지 ‘일자리사업 심사평가 멘토단’을 통해 일자리사업의 독창성, 실현가능성, 효과성 등을 기준으로 우수 일자리사업을 선정한다.

선정된 일자리사업은 전문가 코칭 과정을 거쳐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한다.

시 관계자는"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과 300만 인천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