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바이오에피스, 첫 번째 신약 임상시험 돌입

日 다케다제약과 급성췌장염 치료제 후보 물질 임상 1상 진행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8년 08월 14일 화요일 제7면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급성췌장염 신약 개발에 본격 나선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일본 다케다제약과 공동으로 개발하고 있는 급성췌장염 치료제 후보 물질(프로젝트명 SB26, TAK-671)의 임상 1상 시험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임상 1상 시험신청서(IND)를 제출해 승인받았다고 덧붙였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향후 참가자 등록을 거쳐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삼성바이오에피스와 다케다제약은 지난해 8월 바이오 신약 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하는 계약을 맺었다. 이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처음으로 신약 개발을 구체화한 것이다.

급성췌장염 후보 물질은 다케다제약이 발굴한 것으로, 두 회사가 계약할 당시 임상 전 단계에 있어 함께 임상을 이끌어 가기에 적합한 시점으로 판단됐다.

김종국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