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북정상회담 역사적 순간 우표첩으로 간직해 보세요

우정청 발행 앞두고 사전 예약 20일~26일 온라인·방문 접수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제6면
‘2018 남북정상회담 기념 우표첩’이 10월 발행된다. 발행을 앞두고 8월 20일부터 26일까지 일주일간 사전 예약을 받는다.

경인지방우정청는 두 차례 개최된 남북정상회담의 역사적인 장면을 담아 ‘남북정상회담 기념 우표첩’을 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우표첩은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와 정상회담의 현장을 느낄 수 있는 나만의 우표, 초일봉투로 구성되어 있다. 또 2000년과 2007년 개최된 남북정상회담의 사진을 담았다. 우표첩 이미지는 20일 오전 9시부터 인터넷우체국(www.epost.go.kr)에서 공개된다.

사전예약 신청은 온라인이나 우체국을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온라인은 인터넷우체국, 모바일 서비스(우체국앱, 웹)에 접속해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은 26일 밤 12시까지 접수하면 되지만, 우체국은 주말에 열지 않기 때문에 24일 오후 6시까지 접수가 가능하다.

우표첩 판매가격은 2만5천 원이며 사전 예약 신청과 동시에 결제를 해야 최종 신청이 완료된다. 신청 수량은 1인당 3부까지만 가능하다. 기념우표첩은 10월 중에 전달되며, 우체국을 방문해 찾거나 우편으로 받을 수 있다. 단, 인터넷이나 모바일로 신청한 경우에는 우편으로만 받을 수 있다.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