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쿠팡·인터파크 등 4곳서 일제 전범기 디자인 상품 판매 충격<서경덕 교수>

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제0면

대한민국 대표 온라인 쇼핑몰에서 일본 제국주의의 상징인 전범기 디자인을 활용한 상품들이 판매되고 있어 큰 논란이 예상된다고 한국홍보 전문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15일 밝혔다..

‘전 세계 전범기 퇴치 캠페인’을 진행중인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광복절을 맞아 대한민국 대표 온라인 쇼핑몰 20군데를 조사한 결과 쿠팡, 인터파크 등 4곳에서 전범기 디자인 상품이 판매되는 것으로 드러났다.

온라인쇼핑몰.jpg
서 교수는 "지난주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에서 전범기 디자인을 활용한 상품 400여개가 판매되는 것을 확인한 후 국내외 유명 쇼핑몰을 조사하던 중 국내 쇼핑몰에서도 판매가 되어 큰 충격이었다"고 말했다.

또 "검색창에 ‘Rising sun flag’로 검색한 결과 쿠팡 1건, 인터파크 3건, 쿠차 3건, 쇼핑하우 4건 등 휴대전화 케이스 및 공책 등 다양한 상품이 판매되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서 교수는 "이들 대형 온라인 쇼핑몰은 개인 및 중소규모의 판매업체 등이 서로 거래할 수 있도록 플랫폼을 제공하는데, 아무리 그렇다 하더라도 제대로 된 검증없이 전범기 디자인 상품을 버젓이 올려 놓는 건 잘못된 일이다"고 지적했다.

지난 3개월간 전 세계 곳곳의 네티즌들이 서 교수팀으로 제보한 160여건의 전범기 디자인 사례중에 오토바이 튜닝 및 외부간판 등에 전범기 디자인이 사용된 국내 사례들도 있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일본 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또한 전 세계에서 판매되고 있는 다양한 전범기 디자인 상품들만 질타할 것이 아니라 이번 국내 사례들을 통해 우리 스스로를 한번 더 되돌아 볼 수 있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