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무원 갑질’ 발견 땐 신고하세요

오산시, 피해신고·지원센터 설치 신고접수·감찰·협조 3개 반 운영

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2018년 08월 16일 목요일 제8면
오산시는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공공분야 갑질 근절 추진을 위해 갑질 피해 신고·지원센터(이하 신고·지원센터)를 설치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오산시 홍보감사관실에 설치된 신고·지원센터는 센터장인 홍보감사관을 중심으로 신고·접수반, 감찰·조사반, 협조·지원반 등 3개 반으로 운영된다.

▶신고 접수반은 갑질 피해 신고 접수 및 처리 총괄을 담당 ▶감찰 조사반은 접수된 신고, 제보 건에 대한 조사 ▶협조 지원반은 무료법률상담, 가해자와 피해자의 격리 등을 지원한다.

공무원의 위법 부당한 요구, 금품·향응 요구 및 수수행위, 공공기관 채용비리 등 갑질 피해를 본 시민은 시 홈페이지(www.osan.go.kr) ‘공직자 부조리 신고 게시판’을 통해 신고할 수 있고, 내부 직원 간 갑질은 시청 내부망 ‘갑질 상담게시판’을 통해 제보 및 상담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갑질 가해자에 대해서는 형사처벌, 징계, 인사조치 등 무관용 원칙의 단호하고 적극적인 조치로 갑질 없는 청렴한 조직문화 구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