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재 대비’ 노후차 무상점검 받으세요

현대·기아차, 출고 8년 이상 차량 올 11월 말까지 고객 안심 서비스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제6면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출고 후 8년이 경과한 차량을 대상으로 11월 말까지 3개월간 전국 서비스 거점에서 ‘노후 차량 고객안심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차는 전국 22개 서비스센터와 1천400여 개 블루핸즈에서, 기아차는 전국 18개 서비스센터와 800여 개 오토큐에서 노후 차량을 대상으로 안심 점검 서비스를 무상 제공한다.

서비스 대상 차종은 출고 후 8년이 경과한 차량으로, 승용·RV·소형상용 전 차종 고객들은 전국 현대자동차 및 기아자동차 서비스 거점을 방문해 무상 점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장기간 주행한 차량은 각종 부품의 노후화 및 연결부품의 경화 등으로 차량 성능 저하, 소음 증가 등이 발생할 수 있어 차량 성능의 유지를 위해 지속적인 점검이 필수적이다. 또 노후 차량 엔진룸 내부의 먼지 및 유착물, 낡은 전기배선의 합선은 화재로도 연결될 수 있기 때문에 안전한 운행을 위해서는 정기적인 차량 관리가 중요하다.

현대·기아차는 서비스 거점을 방문하는 노후 차량을 대상으로 차량에 대한 기본 점검뿐만 아니라 ▶오일 및 냉각수 누유 여부 ▶엔진룸 내 오염 및 이물질 ▶연료, 오일 계통 연결부 누유 여부 ▶전기배선 손상 여부 ▶전기장치 임의 설치 및 개조에 따른 차량 상태 등 안전사고 및 화재 예방을 위한 특별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서비스를 받은 차량 중 화재 예방을 위한 수리가 필요한 경우에는 공임비와 부품비를 10% 할인한다.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