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주시, ‘태풍 솔릭’ 대비 붕괴 우려 지역 사전 점검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제0면

여주시는 22일 19호 태풍 ‘솔릭’에 대비해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에 들어갔다.

여주시,-태풍.jpg
시는 지난 21일, 재난 관련 부서장 및 읍면동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현수 부시장 주재로 태풍 피해 최소화를 위한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관련 부서의 태풍 대처 상황을 점검했다.

시는 이날 회의에서 인명피해에 대비해 피해 우려지역 사전통제·점검 및 이재민 대피소·구호물자를 점검하는 한편, 배수펌프장 및 우·오수관로 사전 정비와 낚시 및 야영객 사전통제 조치, 산사태, 붕괴 우려 지역 예찰, 대규모 공사장 및 인허가지 관리 철저 등 부서별 태풍 대비 태세를 점검했다. 또, 협업부서 간 태풍 대응 공조체계를 구축해 긴급 상황 시 신속한 대응 등 만반의 대비책을 논의했다.

김 부시장은 "이번 태풍 솔릭이 여주를 통과하는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각 부서에서는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다해야 한다. 특히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 대해 사전예찰 활동을 철저히 하고, 시설물 사전 정비를 실시하는 등 피해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