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 천년 역사적 인물 뮤지컬로 환생

성남아트센터 내일부터 판타지 국악극 ‘천년도’ 무대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제13면
경기 1천 년 속 역사적 인물을 바탕으로 제작된 판타지 국악극 ‘천년도’가 24일부터 26일까지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선보인다.

성남시와 경기도문화의전당이 공동 주최하고 성남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천년도’는 성남시립국악단과 경기도립극단이 만나 호흡하며 국악과 연극의 예술장르를 결합시켜 완성한 독창성 가득한 작품이다. 명품 배우들과 웅장한 연주로 구성된 대형 창작 뮤지컬로 큰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라시대부터 현재, 미래까지 그려낸 판타지 국악극 ‘천년도’는 역사적 내용을 바탕으로 탄탄한 스토리를 선보이며 천년의 역사적 주요 인물들을 만날 수 있다.

신라의 마지막 태자이자 경순왕의 아들 마의 태자(윤성봉 분), 고려의 공주이자 왕건의 딸 낙랑공주(이애린), 새 왕조를 설계한 문관 정도전(한범희), 조선을 건국한 무인 이성계(이찬우), 이성계의 아들로 정도전과 대립하는 이방원(노민혁), 조선후기와 대한제국의 정치인 최익현(서창호), 기생이자 독립운동가 김향화(육세진) 등이 출연한다.

역사적 인물을 기반으로 한 실존 인물과 함께 천년도를 만든 장본인 유화(정헌호), 양평의 소년의병 석이(장정선), 양평용문사의 노승(김길찬) 등 작가의 상상력에서 나온 가상인물들도 등장해 서사를 흥미롭고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로 각색해 극의 재미를 더한다.

경기도립극단 배우들은 밀도 높은 표현력과 빈틈 없는 연기력으로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연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