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 소방관 근무여건 개선… 장비 보관함 등 예산 13억 반영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제23면
경기도가 방화복 전용세탁기, 세탁물 건조기 지급 확대 등을 통해 도내 소방관들의 근무 여건 개선에 나섰다.

26일 도에 따르면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에 소방공무원 개인안전장비 보관함, 세탁물 건조기, 방화복 전용세탁기 확대 지급 예산 13억 원을 반영했다.

도는 추경예산안이 도의회에서 처리되는 대로 도내 전체 34개 소방서를 대상으로 안전장비 보관함 2천775개(8억3천250만 원), 방화복 전용세탁기 41대(9천900만 원), 세탁물 건조기 336대(3억6천960만 원)를 설치한다.

세탁물 건조기 보급은 이번이 처음으로, 도내 171개 안전센터와 69개 구조구급대, 62개 지역대 등에 336대가 지원된다.

방화복 전용세탁기는 아직 설치되지 않은 41개 지역대에 보급된다. 일반 세탁기에서는 세탁통이 회전하면서 발생하는 원심력 때문에 방화복이 손상될 수 있어 소방서에서는 전용세탁기를 사용해야 한다. 화재 현장에서 한 번 사용된 방화복에는 폼알데하이드 등 유해물질이 남아 있어 세탁이 제대로 안 될 경우 각종 질병을 유발할 수 있다.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