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남 분당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29일 정식 개소

국가치매안심제, 3개 구 모두 확대 설치 완료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제0면

성남시 분당지역에 치매안심센터가 정식 개소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분당구보건소는 정자동 한솔마을 7단지 711동 건물 1층을 리모델링해 오는 29일 오후 3시 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한다.

성남시-분당구보건소.jpg
지난해 12월 1일부터 야탑동 분당구보건소 3층 치매 상담실(30㎡ 규모)을 임시 활용해 운영하던 치매안심센터 업무를 모두 이곳으로 옮겨 왔다.

분당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최근 6개월간 리모델링을 해 최신 시설로 정식 개소하게 됐다.

모두 564㎡(171평) 규모에 치매 상담실, 검진실, 진료실, 프로그램실, 치매 환자 쉼터, 가족 카페 등을 갖췄다.

치매 예방 동작인지 시스템 기기, 낙상 예방을 위한 하체 근력 강화 기기, 뇌파 정신건강 측정기 등 최신 장비도 들여놨다.

의사, 간호사, 작업치료사, 사회복지사 등 모두 17명의 전문 인력이 60세 이상 어르신, 치매 환자, 그 가족을 위한 치매 통합 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

치매 관련 상담, 등록 관리, 조기 검진, 치매 치료비 연 최대 36만원 지원, 인지 재활 프로그램 등이 이뤄진다.

신체 훈련과 인지 강화 훈련을 특화하며, 치매 환자 실종 예방을 위한 지문사전등록제를 운용한다.

이번 분당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개소에 따라 성남시는 수정, 중원 3개 구 모두 치매안심센터가 확대 설치 완료하게 됐다.

치매안심센터는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른 국정과제의 하나다.

각 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등록·관리하는 치매 환자는 지난 10일 현재 4천437명(수정·1천150명, 중원·1천269명, 분당·2천18명)이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