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 저소득층 청소년에 6개월치 생리대 지원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제0면

광주시는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 주고자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2차 위생용품(생리대)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앞선 1차 건강지원사업 진행 시 224명의 신청을 접수받아 6개월 분량의 생리대를 현물로 지원했다.

2차 건강지원사업은 1차 사업기간 중 신청을 하지 못한 여성청소년 300여 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지원대상자는 만 11세~18세(2000년 1월 1일~2007년 12월 31일까지 출생자)까지의 기초생활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지원법에 따른 복지급여를 지원받는 여성청소년이다.

본인이 직접 신청할 경우 신청서와 신분증만 지참하면 되며 대리인이 신청 시 신청인 신분증과 가족관계 확인 서류(주민등록등본, 가족관계증명서 등)를 지참해 주소지 읍·면·동사무소 및 광주시 청소년수련관을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신청기간은 오는 9월 14일까지다.

신청 대상자는 여성용품(생리대) 6개월분을 9월 말 일괄 지원한다.

배부방법은 택배 수령 및 각 읍면동 방문 수령 중 선택할 수 있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