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택 신평동, 복지사각지대 신속 지원

김진태 기자 jtk@kihoilbo.co.kr 2018년 08월 28일 화요일 제16면

평택시 신평동은 지난 7월부터 시작한 위기에 처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민·관이 합동으로 지원하는 사업을 27일 최종 마무리했다.

평택-신평동.jpg
이 기간 동안 신평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굿모닝병원적십자봉사회, 합정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성금 228만 원 및 지원물품 48점(100만 원상당)을 마련, 총 7회에 걸쳐 50여 명의 자원봉사자의 손길로 주거환경 리모델링을 진행하고, 가구·가전 등 각종 생활용품을 교체했다.

또 공동주택 위기가구 일제조사 기간 중 발굴한 가구를 대상으로 합정종합사회복지관 등 지역 내 자원봉사자들과 방치됐던 쓰레기 및 폐가전·가구를 청소했으며, 굿모닝병원 시설팀에서는 총 4회(8월 22, 24, 25, 27일)에 걸쳐 테라스·방문도색 작업, 전기공사 등을 실시했다.

특히 굿모닝병원적십자봉사회에서 사내게시판에 사연을 올려 3주간 총 228만 원의 성금 모금과 가전, 그릇 등 성품(100만 원 상당)을 마련해 씽크대, 옷장, 책상, 침대, 세탁기, 생활용품 일체를 손수 설치 지원했다.

김범규 굿모닝병원 봉사회장은 "참된 봉사란 일회성이 끝나는 것이 아니고, 어려움에 처한 이웃의 사회로의 복귀를 위해 지지해 주어 같이 살아갈 수 있게 하는 것이라 생각된다"며 "대상자들께서 부디 건강을 회복하해 희망을 품고 삶이 행복해지고, 사회의 일원으로 잘 살아갈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평택=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