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재명 경기지사, 문재인 대통령 ‘뉴딜정책’ 비견될 만한 정책이라며 지지 표명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2018년 08월 30일 목요일 제0면

문재인 대통령의 소득주도성장 추진에 대해 이재명 경기지사가 미국경제 성장을 이끈 ‘뉴딜정책’에 비견될 만한 정책이라며 지지의사를 표명했다.

이 지사는 지난 28일 자신의 SNS에 올린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 절대 포기하면 안됩니다’라는 글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성장 정책은 극단적 불평등과 양극화, 저성장과 경기침체를 겪는 대한민국에 반드시 필요한 현대판 뉴딜정책"이라며 "소득주도성장 정책 관철 노력을 적극 지지하며 경기도민과 함께 지켜내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앞서 이날 오전 열린 국무회의에서 "소득주도성장은 잘 사는 사람만 잘 사는 게 아니고 함께 잘 사는 성장을 하자는 것으로 지속가능한 성장의 길"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이 지사는 이날 "루즈벨트의 뉴딜정책과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정책은 경제구조 혁신이란 점에서 공통점을 갖고 있다"며 "극단적 불평등과 양극화, 저성장과 경기침체를 겪는 오늘의 대한민국에 반드시 필요한 정책"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뉴딜의 핵심은 공정경쟁 질서 회복, 노동권 강화로 인한 임금상승과 중산층 양성, 증세를 통한 일자리와 복지정책 도입"이라며 "노동자를 포함한 국민의 수입이 늘면서 소비가 늘고, 그에 따라 기업활동이 왕성해지고 일자리와 세수, 복지가 늘어나는 선순환이 시작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소득주도성장은 소수 대기업의 과다한 이익독점, 자본의 쏠림, 자유와 경쟁의 이름으로 횡포와 약탈이 일상화된 오늘날에 필요한 현대판 뉴딜정책"이라고 주장했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