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구 300만’ 인천지역 소비자 권익 증진 앞장

한국소비자원 인천지원 개소… 밀착형 시장 감시·취약층 교육 지원 등 활동 돌입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2018년 09월 05일 수요일 제17면
한국소비자원이 인구 300만 시대를 맞은 인천지역 소비자의 권익을 강화하기 위해 4일 인천지원 개소식을 갖고 업무에 돌입했다.

개소식에는 이희숙 한국소비자원장을 비롯해 인천시와 인천지역 소비자단체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국소비자원 인천지원은 앞으로 ▶소비자 피해 구제 ▶소비자 거래·안전을 위한 지역 밀착형 시장 감시활동 ▶고령자 등 취약계층 대상 교육 지원 등을 담당한다.

인천지원 관계자는 "인천시와 인천지역 소비자단체, 학계 등과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지역 현안을 해결하고, 소비자 피해 예방을 위한 선도적 활동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며 "인천지역 소비자 권익 증진 활동이 더욱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