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하라, 말 많은 곳 '홀로 서기'는, 이미 '상처' 받은 것은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9월 05일 수요일 제0면

구하라, 말 많은 곳에서 '홀로서기' ... 이미 받은 '상처'는

그룹 카라 출신의 구하라가 악성 루머에 정면 대응했다.

최근 구하라는 수면장애와 소화불량 등을 위해 병원 진찰을 받았는데, 이러한 내용이 잘못된 루머가 되어 돌았다.

WeChat Image_20180905205923.jpg
▲ 구하라 (인스타그램)

이에 5일 구하라 소속사는 그가 병원을 찾은 이유와 상황을 자세히 밝히며 루머에 대응했다.

네티즌들은 "mp*** 너무 안타깝다 이게 뭐람" "bs*** 악성댓글 지라시 다 걸러서 처벌해야지" "xx*** 지라시가 신빙성이 없다.. 요즘 아무도 안 믿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밖에도 최근 루머에 시달린 연예인은 김아중이 대표적이다. 무려 사망설 이라는 어이없는 지라시가 돌았지만 멀쩡히 잘 활동하고 있다는 소식을 알렸다.

또 KBS 드라마 '김비서가 왜그럴까'의 박민영 캐스팅 루머나 박서준과의 열애설 등도 설레발에 속한다.

래퍼 육지담은 한 한 남자 아이돌 그룹과의 이야기를 언급해 진위여부와 함께 화제가 된 바 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