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 중국 대표 선수단 유원대서 ‘담금질’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제0면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에 참가하는 중국 국가대표 선수단이 유원대학교를 찾아 금메달을 위한 담금질을 준비한다.

유원대.jpg
유원대는 오는 14~16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리는 세계검도선수권대회에 참가하는 중국 국가대표 선수단 30명이 유원대를 찾아 합동훈련을 실시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방문한 중국대표 선수들은 이미 과거에 유원대에서 훈련을 받은 경험이 있는 선수들이다. 국내외 각종 대회를 휩쓸며 대학검도 최강을 자랑하는 유원대 선수들과 메달 획득을 위한 마지막 준비를 마친다는 계획이다.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진행되는 이번 합동훈련을 마친 선수들은 오는 14일부터 전 세계 56개국 1천여 명의 선수가 경합을 벌이는 대회에 출전한다.

세계검도선수권대회는 1970년 도쿄대회를 시작으로 3년에 한 번씩 개최되며 우리나라에서는 1988년 서울대회 이후 30년 만에 개최되는 최대 규모의 국제대회다. 유원대는 역대 대회에서 여자부 단체전 5회 준우승과 남자부 단체전 1회 준우승 등의 성적을 거둔 바 있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