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은수미 성남시장 ‘조폭 유착’ 의혹 제기한 SBS ‘그알’ 상대손배소송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제0면

은수미 성남시장은 자신의 ‘조폭 유착’ 의혹을 제기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를 상대로 손해배상과 정정보도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11일 서울남부지법에 따르면 은 시장은 지난달 27일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 등 3명을 상대로 총 5억 원의 손해배상과 정정보도를 청구하는 소장을 제출했다.

‘그것이 알고 싶다’는 지난 7월 21일 방송에서 은 시장이 2016년 조직폭력배 출신 사업가로부터 자동차와 운전기사 등을 후원받았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방송 이후 은 시장 측은 선거기간에 해명한 내용 외에 더 밝힐 것이 없다며 정치 공작이자 음해라고 일축했다.

은 시장은 지난 6·13 지방선거 기간에 자신이 조폭 출신 사업가로부터 운전기사와 차량유지비 등을 지원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당시 최씨가 자원봉사 차원에서 도운 것으로 알고 있었다"며 "특정 회사가 급여를 지급했다는 사실은 몰랐다"고 해명한 바 있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