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찬오, 깊은 상처가 드러났나, 대조되는 '그녀' 발언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제0면

이찬오, 깊은상처 드러냈나 ... '그녀'의 대조되는 발언도

이찬오 셰프의 항소심 소식과 근황이 전해졌다.

11일 SBS '한밤의 티비연예'에서는 이찬오의 법원 출석 소식을 전했다. 그러면서 그가 공황장애 약을 먹고 있다고 말했다.

758955_226772_0720.jpg
▲ 이찬오

앞서 마약관련 혐의로 물의를 일으킨 이찬오 셰프는 전처와의 이혼을 언급했다.

그러나 그의 전 처인 김새롬은 방송을 통해 성숙한 발언을 하기도 해 대조되는 분위기를 겪기도 했다.

김새롬은 과거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상대방도 나와 똑같은 아픔이 있을 것이다. 그 친구도 너무 힘들어하지 말고 극복해서 더 성숙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많은 분이 궁금해하던 논란과 이슈들은 이혼의 결정적인 사유가 아니었다"며 "(결혼 생활에) 여러 가지 문제가 있었기 때문에 이혼하게 된 거다. 오해하지 않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