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추홀구의회 뉴스테이 ‘악취 해결’ 박차

기획복지위원회 관련 사업체 찾아 저감 등 근본적 해결책 마련 촉구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제4면
인천시 미추홀구의회 기획복지위원회는 최근 도화동 뉴스테이 악취 민원 현장을 방문했다. <사진>
12일 구의회에 따르면 지난 11일 진행된 현장 방문에는 노태간 기획복지위원장을 비롯해 김재동, 김순옥 의원 등 3명의 의원과 구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올해 2월 입주를 시작한 도화동 뉴스테이 아파트 주민들은 인접한 공장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악취로 인해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상태다.

의원들은 이날 아파트를 방문해 현장을 확인한 뒤 악취 발생지로 지목되고 있는 사업체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악취 저감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의원들은 악취가 법적 기준치에 미달하더라도 사업체 측에서 악취를 획기적으로 저감할 수 있는 근본적인 해결 방법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공장 측은 집진기를 대용량으로 교체하는 등 다양한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태간 기획복지위원장은 "주민들의 입장을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며 "기업과의 대화 등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