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항공 범실 31개… 배구 컵대회 1승1패째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제15면
대한항공이 12일 12일 충북 제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 제천·KAL컵 남자프로배구대회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삼성화재에 2-3(25-27 23-25 25-22 25-17 10-15)으로 패했다. 대한항공과 삼성화재는 나란히 1승1패를 기록해 14일 각각 우리카드, JT 선더스를 상대로 준결승 진출 여부를 결정한다.

대회를 앞두고 대한항공 밋차 가스파리니와 삼성화재 타이스 덜 호스트가 세계선수권대회 출전을 위해 불참하면서 두 팀은 외국인 선수 없이 격돌했다.

대한항공은 블로킹 싸움에서 삼성화재를 17-8로 압도하고도 범실에 발목이 잡혔다. 대한항공의 범실 개수는 31개로 삼성화재보다 6개 더 많았다. 삼성화재는 박철우가 공격 성공률 59.32%에 양 팀 통틀어 최다인 30점을 수확하며 ‘해결사’ 역할을 했고 이적생 송희채도 17점을 올리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