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포시 내년 ‘카드·모바일 지역화폐’ 도입

시-KT·엠하우스 기술·행정 MOU 전국 최초 ‘블록체인 기반’ 형태로 실시간 사용 추적 가능 부정유통 ↓

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2018년 09월 18일 화요일 제9면
김포시가 전국 최초로 블록체인 기반 카드·모바일 지역화폐를 도입한다.

시는 17일 시청 상황실에서 ㈜KT(대표 황창규), ㈜KT 엠하우스(대표 조훈)와 ‘김포시 전자형 지역화폐 도입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시가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자형 지역화폐 플랫폼의 성공적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의 범위와 역할을 담았다. 앞으로 김포시, KT, KT 엠하우스는 기술·행정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지역화폐는 특정 지역 안에서만 발행·유통되는 화폐를 말한다. 김포시는 다른 지방정부에서 발행하고 있는 종이형 지역화폐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카드형과 모바일형을 병행 발급할 예정이다. 카드형은 충전식 선불카드 형태로 카드 단말기가 있는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고, 모바일형은 별도로 앱을 설치해 QR코드를 발급받은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기 때문에 대형 마트, 백화점, 유흥업소 등은 가맹점 가입이 제한된다.

시는 지역화폐 사용 활성화를 위해 내년부터 지급되는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공무원 복지포인트 일부를 지역화폐로 지급하고, 수당 지급 외 지역화폐 구입 시 할인율로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발행 시기는 내년 상반기가 목표다.

무엇보다 시 지역화폐는 전국 최초로 도입되는 블록체인 기반의 태환이 가능한 전자형 지역화폐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블록체인을 지역화폐에 적용해 해킹 위험을 낮추고 실시간으로 사용 내역 추적이 가능하도록 설계해 부정 유통을 최소화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 간 선물하기, 기부하기 등 여러 가지 부가서비스 기능을 탑재해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