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책, 안산시민에게 권하다’ 등 2개 프로그램 ‘독서 경연대회 우수’로 선정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9월 18일 화요일 제0면

안산시는 중앙도서관 「시민서평단 양성과정-책, 안산시민이 안산시민에게 권하다」와 사이동 꿈을키우는 작은도서관 「요양원에서 책 읽어 봤니?」가 ‘2018 책의 해 기념 전국 도서관 독서 프로그램 경연대회’에서 우수 독서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8월부터 진행된 이번 경연대회는 2018년 책의 해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했으며, 전국 공공도서관을 비롯해 학교도서관, 전문도서관, 대학도서관 등이 참여해 공공도서관 독서 프로그램 경연대회를 가졌다. 심사결과 20개 도서관의 독서 프로그램이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시 중앙도서관에서 2017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는 ‘시민서평단 양성과정’은 ‘한 도시 한 책 읽기-안산의 책’ 연계사업으로 서평이론수업, 서평쓰기수업을 통해 직접 서평집을 만들어 내 가족과 이웃에 권해 보는 프로그램이다.

책을 분석하고 이해하는 깊이 읽기, 내용을 같이 공유하고 토론하는 같이 읽기뿐만 아니라 안산의 책 사업에도 직접 참여할 수 있어 시민참여성과 참신성이 돋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사이동 꿈을키우는작은도서관의 ‘요양원에서 책 읽어봤니?’는 청소년들이 지역 내 독서소외계층인 노인들께 책을 읽어드려 책에 대한 좋은 경험을 선물하고, 친화적 청소년 문화 촉진 및 세대 간 소통문화를 도모하여 책읽기 문화확산을 위해 진행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독서프로그램은 강원도 정선에서 개최예정인 제55회 전국도서관대회(10월 24~26일)에서 시상식이 진행되며, 도서관문화전을 통한 전시회와 별도 자료집으로 제작돼 다른 도서관이 참고할 수 있도록 배포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