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셀트리온, 美 에모리大와 바이오신약 개발 맞손

인큐베이션 계약 체결… ‘결과물 상업화’ 우선 협상권 확보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제7면
셀트리온은 최근 미국 에모리 대학교와 죽상동맥경화증 바이오 신약 후보물질 개발연구를 지원하는 ‘인큐베이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인큐베이션’은 기업이 외부 연구기관 또는 스타트업에 연구공간 및 시설, 인력, 사업운영 컨설팅 등 내부 자원과 역량을 제공해 신약 또는 차세대 기술 확보를 위한 연구를 지원하고, 그 결과물의 상업화를 우선적으로 협의할 수 있는 혁신 방안의 하나다.

셀트리온은 이번 계약을 통해 에모리 의과대학에 죽상동맥경화증의 신약 후보물질 개발을 위한 연구비용 및 기술·연구 협력을 제공하고 후보물질 생산도 지원한다.

셀트리온은 개발된 신약 후보물질 도입에 대한 우선협상권을 갖는다. ‘죽상동맥경화증’은 혈관 벽에 지방과 콜레스테롤, 면역세포와 혈관벽세포가 침착해 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히는 혈관질환이다. 심근경색과 협심증 등 허혈성 심장질환, 뇌졸중과 말초동맥질환이 나타난다. 이번 신약 개발은 에모리 의과대학의 조한중 석좌교수가 이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