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남동경찰서, 새벽 시간 틈타 휴대전화 대리점 턴 10대 일당 입건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제0면

새벽 시간을 틈타 휴대전화 대리점 유리문을 부수고 들어가 휴대전화 수십 대를 훔친 10대 일당이 경찰에 체포됐다.

인천남동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A(19)군과 B(16)군 등 10대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2일까지 서울·인천·경기도 일대를 돌며 휴대전화 대리점 6곳에 침입해 60여 대(5천만 원 상당)를 훔쳐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범행 이후 서울 용산에서 만난 장물업자에게 휴대전화 1대당 10만 원 가량을 받고 판매해 수백만 원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을 상대로 추가 범행이 더 있는지를 조사하겠다"며 "이들로부터 휴대전화를 사들인 장물업자도 추적 중"이라고 말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