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혜은 , 악습으로 곤혹 치러 , 한동안 스모커처럼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10월 12일 금요일 제0면
김혜은 , 악습때문에 곤혹도, 한동안 스모커로

1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김혜은이 게스트로 나와 충격적인 증언을 했다. 

김혜은은 금단의 고통을 말해 일과 생활을 병행하는 것이 매우 힘든 일이었음을 토로했다. 김혜은은 진짜로 끽연을 즐긴 것으로 알려졌다. 일상에서도 한동안 빠져나오지 못하는 스모커 상태였다는 것이다. 
305407_99507_4232.jpg
▲ MBC캡처 김혜은
연기자는 어쩔수 없이 많은 행동을 취해야 한다. 

윤송아는 좋아하지는 않았지만 스크린을 위해서 금연초를 피우며 촬영했다고 한다. 

김혜은은 심혜진이 화장실 변기에 머리를 넣는 신에서 목이 변기 턱에 탁 걸렸다”며 “뒷머리를 놓는 순간 연기가 아닌 진짜로 기침이 나오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누리꾼은 "r****김혜은 배우, 윤주만 배우, 최무성 배우.. 뭐 하나 부족한 것 없이 온 마음을 다해 진심으로 임하셨소.. 덕분에 참 즐거웠던 지난 시간들이라오"라며 소감을 밝혔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