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계 최대 승강기 기업 ‘오티스’ 송도 상륙

1만5600㎡ 터에 R&D센터 착공 내년 초 완공 기술교류 등 기대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2018년 10월 15일 월요일 제7면
▲ 송도국제도시 내 지식정보산업단지에 들어서는 오티스코리아 R&D센터 조감도. <인천경제청 제공>
▲ 송도국제도시 내 지식정보산업단지에 들어서는 오티스코리아 R&D센터 조감도. <인천경제청 제공>
세계 최대의 엘리베이터 기업인 미국 오티스의 연구개발(R&D)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이 공사에 들어갔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12일 송도국제도시 지식정보산업단지 내 오티스코리아 부지(1만5천600㎡)에 R&D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을 착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진용 경제청장과 조익서 오티스코리아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오티스코리아는 서울, 인천, 창원 등 전국에 분산된 연구개발 및 생산조직을 송도로 통합하고 현대화시스템센터, 품질센터 등 서울 여의도 본사의 기능도 일부 이곳으로 이전하기로 했다.

내년 상반기 완공 후 직원 200명 이상이 근무할 예정이며, 회사는 산학협력을 통한 우수인재 확보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쓸 계획이다. 특히 IFEZ에 건립되는 R&D 센터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연구개발 허브역할을 맡아 전 세계 오티스 연구개발센터와의 기술교류가 확대될 예정이다.

센터는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의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사람과 승강기의 연결성을 강화하는‘IoT 커넥티드 엘리베이터’를 집중적으로 개발한다.

조익서 오티스 코리아 사장은 "송도 R&D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에 대한 투자는 고객에게 한 차원 높은 품질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대한민국 승강기 산업의 발전을 견인하고자 하는 오티스의 약속을 의미한다"며 "이 곳에서 첨단기술이 집약된 승강기 연구 개발을 주도함으로써 차세대 엘리베이터 탄생의 거점이 되기를 희망 한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