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5회 강화도 새우젓 축제 관광객 몰려 지역경제 "짭잘"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8년 10월 15일 월요일 제0면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강화군 내가면 외포항에서 열린 제15회 강화도 새우젓 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젓갈시장.jpg
전국 최대의 새우젓 생산지인 강화의 새우젓을 홍보하기 위한 이번 축제는 2004년부터 시작됐으며, 인천시를 대표하는 전통 축제로 자리 잡고 있다.

이번 축제는 새우젓가요제, 새우테마 체험행사, 강화갯벌장어 잡기, 젓새우와 회 시식회 등 다채로운 행사로 관광객들이 연일 성황을 이뤘다.

축제기간 젓갈시장과 주변상권에서 새우젓뿐만 아니라 지역 농. 특산물도 판매량이 급증하면서 약 12억 원 이상의 매출이 발생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했다.

강화도는 전국 추젓 생산량의 약 70%가 생산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강화도 새우젓 축제는 김장철을 앞두고 실시하는 계절 축제로서 축제기간에만 6만여 명의 관광객이 찾아와 지역경제 효자 축제로 발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