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감염병 위기관리 대응 훈련 철저히 연습했죠

인천시, 민간의료·유관기관 대상 에볼라 바이러스 유입 상황 실습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2018년 10월 19일 금요일 제17면
인천시는 18일 송도국제도시 센트럴파크호텔에서 감염병 관계 기관, 민간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2018 신종·재출현 감염병 위기관리 대응 교육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훈련은 김진용(인천의료원 감염내과장)시 감염병관리지원단장의 ‘에볼라 역학적 특성 및 대응지침’에 대한 강의와 장한아람(일반의)시 역학조사관이 ‘현장대응요원의 안전한 개인보호구 착·탈의’ 실습이 진행됐다.

훈련 시나리오는 아직 국내 유입된 적은 없으나 아프리카 중서부지역에서 발생돼 치사율 70%인 에볼라 바이러스 감염병이 유입된 가상상황(첫 확진 사례 발생 상황, 추가 환자 발생 상황 등)이 주어졌다. 관계 기관이 대응하는 임무에 대해 10개 군·구 보건소와 36개 관계 기관의 감염관리 관계자 90여 명이 조별로 참여해 토의를 통한 대응 방안 도출훈련을 실시했다.

또 의심환자 발생 시 보건소 초동 대응 관련 상황별(입국자 관리 및 신고 응대, 역학조사 실시, 의심환자 조치, 접촉자 관리 등) 훈련도 이어졌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