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찰 양진호 구속영장 신청 , 컴파운드 보우에 비비탄으로 , 조력자들과는 외다리 양상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11월 08일 목요일 제0면
경찰 양진호 구속영장 신청 , 컴파운드 보우에 비비탄도, 조력자들과 외다리서

경찰이 8일 폭행, 강요 등의 혐의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전 회장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전날에 이어 이날 오전 7시부터 12시간 동안 양 회장을 조사한 뒤 영장을 신청했다. 

양회장은 음란물 유통이나 마약 투여 혐의는 전면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PCM20181108008643990_P4.jpg
▲ 경찰 양진호 구속영장 신청
채널 A 보도에 따르면 양진호 방탄 변호인단에 대해 신민영 변호사가 언급했다고 한다. 신민영 변호사는 양진호 폭행 피해자 측변호사이다. 신변호사는 "경찰 단계에서는 경찰 전관들, 검찰이면 검찰 전관들, 법원가면 법원출신 전관들 , 3번에 걸쳐 바꿀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컴파운드 보우, 일본도 비비탄 등 사용하는 병기도 다채롭다. 

누리꾼들은 "j****여기서 영장 안 먹히면 적폐청산은 아주 먼 미래에나 바랄 수 있는 사실. 죄목이 한두개가 아닌데 지멋대로 조사 거부하고~ 몇일동안 체포 거부하고~ 언제부터 범죄자가 지맘대로 체포를 거부할 수 있었지?ㅋ 지켜본다 영장." "d****돈 많은 사람들이 진짜 갑질은 너무 심하네요 고용주라고 해서 직원들을 물건처럼 함부로 대하고 그러면 안되는건데 그런 것도 모르고 애초에 저렇게 돈이 많은 사람들은 금방 감옥에서 나오던데" 라고  밝혔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