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시, 2019년도 예산 8천208억 편성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제5면

광명시는 2019년도 예산안으로 올해 7천577억 원보다 631억 원(8.3%) 증가한 8천208억 원을 편성했다.

광명박승원시장.jpg
 박승원 시장은 1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민이 안전하고 쾌적한 광명, 시민이 꿈꾸고 창조하는 광명, 시민과 함께 새로운 미래의 광명을 만들어 가는 데 최우선을 원칙으로 내년도 예산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민선7기의 첫 번째 본예산 편성인 만큼 새로운 시정철학을 깊이 반영하고자 했으며, 시민과 함께 시민을 위한 예산으로 오로지 시민만을 위해 쓰이도록 하며 건전한 재정 운용을 통해 공정하고 충실하게 쓰이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2019년 예산편성을 살펴보면 ▶시민참여 자치분권도시 만들기 35억 원 ▶깨끗한 자연환경과 안정된 주거환경 조성으로 건강한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949억 원 ▶민선7기 최우선 핵심 과제인 일자리 창출에 역점을 두고 ‘일자리 있는 경제도시 광명’을 만들기 위해 466억 원 ▶보편적 복지 실현과 보육·돌봄·공공의료 서비스 강화, 평생교육 강화를 목적으로 ‘평생학습 돌봄도시 광명’을 실현하고자 3천112억 원 ▶문화예술 관광도시 위상을 제고하기 위해 ‘꿈꾸는 문화예술도시 광명’을 위해 140억 원 등이다.

 박승원 시장은 "지방재정 건전성을 바탕으로 해 주민의 권리와 이익을 최고의 목적으로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예산편성에 힘을 모았으며, 공정한 질서와 환경 속에서 함께 하는 시민이 웃는 광명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