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왕시, 올 연말까지 체납세 79억 원 45% 이상 징수키로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제0면

의왕시는 올 연말까지를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기간’으로 정하고 이월된 체납액 징수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19일 시에 따르면 이월된 체납액 79억 원 중 45% 이상을 징수 목표로 정했다.

이에 따라 먼저 민원 발생이 생기지 않도록 사전에 전체 체납자에게 납부안내문 및 통합압류 예고문을 발송해 납세자가 체납액을 자진 납부하도록 독려했다.

이어 일제정리기간동안 세무과 전 직원의 책임징수제 운영, 체납차량 통합 영치시스템을 통해 주 1회 이상 자동차세 2회 이상 체납자에 대한 차량번호판 영치 단속, 장기간 압류된 부동산·차량 공매처분을 추진한다.

또 고액·고질체납자에 대해서는 명단공개 및 출국금지, 공공기록정보 등록 등 다양한 행정 제재를 병행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지방세 500만 원 이상 고액 체납자와 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거주지 및 사업장 방문을 통한 체납분석, 은닉재산 추적조사 및 체납법인에 대한 제2차 납세의무자 지정 등을 통해 끝까지 징수할 계획이다.

시는 앞으로도 고질적인 체납자에 대해서는 체납처분 면탈 협의 여부 등 지방세 범칙행위 조사를 통해 강력한 체납징수활동을 실시할 방침이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