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위즈, 외인 투수 알칸타라 영입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제15면
프로야구 kt 위즈가 새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26·도미니카공화국·사진)를 영입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연봉은 계약금 포함 총액 65만 달러다. 신장 193㎝, 체중 99㎏의 알칸타라는 평균 시속 150㎞를 던지는 강속구 투수로 체인지업, 커브, 슬라이더, 싱커 등 변화구 구사에도 능하다.

그는 2010년 보스턴 레드삭스 산하 마이너리그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했으며, 6시즌 동안 마이너리그에서 경험을 쌓은 뒤 2016·2017시즌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소속으로 메이저리그에 모습을 드러냈다.

메이저리그 통산 성적은 13경기(9선발) 2승5패, 46⅓이닝 평균자책점 7.19다.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177경기 41승41패, 평균자책점 3.66으로 준수한 모습을 보여 줬다. 탈삼진 491개에 볼넷 147개로 제구력도 나쁘지 않았다.

이숭용 단장은 "알칸타라는 탁월한 신체조건을 앞세워 높은 타점에서 내리꽂는 직구와 낙차 큰 체인지업이 일품인 투수"라며 "내년 시즌 KBO리그에 적응한다면 팀 선발진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