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즈베레프, ATP 투어 최종전 우승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제15면
알렉산더 즈베레프(5위·독일)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2018시즌 마지막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즈베레프는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ATP 파이널스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세계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를 2-0(6-4 6-3)으로 제압했다. 준결승에서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위·스위스)를 2-0(7-5 7-6<7-5>)으로 꺾은 즈베레프는 조코비치마저 연파해 우승상금 250만9천 달러(약 28억4천만 원)를 획득했다.

올해 21살(만 21세 6개월)인 즈베레프는 2008년 조코비치(당시 만 21세 7개월) 이후 이 대회 최연소 우승자가 됐고, 조코비치와 상대 전적은 2승2패로 균형을 이뤘다.

이 대회는 한 시즌을 통틀어 좋은 성적을 낸 상위 랭커 8명만 초청해 치르는 ‘왕중왕전’이다.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과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4위·아르헨티나)가 부상으로 빠졌지만 세계 10위 이내 선수들이 모인 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즈베레프는 ‘차세대 선두 주자’로 자리매김했다. 즈베레프는 메이저 대회 바로 아래 등급인 ATP 마스터스 1000시리즈 대회 단식에서도 세 차례 우승했다. 현역 선수 중 나달(33회), 조코비치(32회), 페더러(27회), 앤디 머리(영국·14회) 다음으로 최다 우승 기록이다.

2008년 이 대회에서 첫 정상에 오른 조코비치는 2012~2015년 4연패 달성 이후 올해 통산 6번째 우승을 노렸지만 즈베레프에게 덜미를 잡혔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